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화성시 향토박물관 평가인증제 ‘우수’ 선정… 기획전시 등 노력 눈길

2018년 03월 13일(화) 제13면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화성시 향토박물관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실시한 ‘공립박물관 평가인증제’에서 우수공립박물관으로 선정됐다.

12일 시에 따르면 공립박물관 평가인증제는 2016년 11월 개정된 ‘박물관 및 미술관 진흥법’에 따라 공립박물관의 운영 내실화와 대국민 서비스 향상을 위해 도입된 제도이다.

이번 평가는 2017년 1월 기준 등록된 지 3년 이상 된 전국 190개 공립박물관을 대상으로 경영전략, 경영관리, 사업관리, 고객관리 등 4개 평가지표에 대해 서면조사와 현장 평가, 인증심사위원회 심의로 진행됐다.

시 향토박물관은 다양한 기획·특별전과 교육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며 양질의 문화·복지공간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했다는 평을 얻었다.

한편, 시 향토박물관은 향남읍 행정리 일원에 총면적 2천961㎡,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로 2011년 조성돼 지역의 역사와 문화를 담은 6천263점의 유물을 보유 중이다.

연간 2회의 기획·특별전 및 110회 이상의 교육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있으며, 2013년 시가 직접 운영한 이후 현재까지 누적 관람객 수 12만 명을 기록했다.

현재는 지난 55년간 미 공군 폭격훈련장으로 고통받았던 매향리와 주민들의 아픔을 돌아볼 수 있는 ‘매향리의 기억, 1951-2005년의 이야기’ 기획전시를 운영해 시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화성=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