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화군 길상배수지 내달 준공 주민에 안정적인 물 공급 가능

2018년 03월 15일(목) 제7면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는 길상배수지를 올해 4월까지 준공한다.

14일 상수도본부에 따르면 강화 남단지역의 안정적인 급수 공급을 위해 지난해 1월 길상배수지 공사에 들어갔다. 배수지 시설용량은 4천500t이며, 사업비는 총 46억 원이다.

그동안 강화군 길상·양도·화도·불은·선원면 등 남단지역은 여름철 성수기 뿐만 아니라 누수 사고로 인한 장기간 단수 발생으로 주민들이 생활에 불편함을 겪었다.

배수지 건설이 끝나면 해당 지역 1만5천여 명의 주민들에게 안정적인 급수 공급이 가능해진다. 또 예기치 못한 단수에도 12시간 이상 물 공급이 가능해져 단수 발생을 최소화 하고 늘어나는 수요량에 맞춰 유동적으로 공급량을 조정할 수 있다.

상수도본부 관계자는 "길상배수지 건설공사를 조속히 완료해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안정적인 급수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