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부산~인천 환승 전용 내항기 아시아나, 하루 2회로 늘린다

2018년 03월 15일(목) 제7면
이승훈 기자 hun@kihoilbo.co.kr
아시아나항공이 인천공항발 국제선을 이용하는 동남권 지역 탑승객의 편의 제공을 위해 25일부터 부산∼인천 구간 ‘환승 전용 내항기’를 증편한다고 14일 밝혔다.

환승전용 내항기는 인천공항과 지방공항(김해공항) 국내선 구간을 해외 여행자와 수하물만을 대상으로 운송하는 항공기다.

아시아나항공은 기존 매일 1회 운항하던 환승전용 내항기를 하루 2회로 증편한다.

김해공항에서 인천공항으로 가는 첫 편은 오전 7시이고, 두번째 편은 오후 4시(요일마다 출발 시간이 다름)에 출발한다. 인천공항에서 김해공항으로 가는 내항기 첫 편은 오전 6시 30분에 출발, 두번째 편은 오후 7시 20분에 출발한다.

아시아나항공의 ‘환승전용 내항기’는 국제선 이용시 적용되며, 부산 출·도착, 인천 경유 환승객만이 탑승 가능하다.

출국 시에는 김해공항 국제선 청사에서 출국수속을 마친 뒤 인천공항에서 보안검색을 실시해 국제선 항공편으로 환승한다. 입국 시에는 인천공항에서 보안검색 후 환승 내항기로 환승해 부산공항에서 입국수속을 실시한다.

이승훈 기자 hun@kihoilbo.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