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여자축구 5대 0이면 월드컵 희망

오늘 AFC 아시안컵 B조 최종전 일단 베트남에 다득점 승리하고
동시간 호주·일본전 승패 갈리면 WC 본선에 자력으로 진출 가능

2018년 04월 13일(금) 제15면
연합 yonhapnews.co.kr
300(2).jpg
한국 여자 축구대표팀이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국제축구연맹(FIFA) 프랑스 여자월드컵 티켓 조기 확보에 나선다.

윤덕여<사진>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13일 오후 10시 45분(한국시간) 요르단 암만의 킹 압둘라 2세 스타디움에서 베트남과 B조 3차전을 펼친다.

FIFA 랭킹 16위 한국은 호주(6위), 일본(11위)과 연이어 0-0으로 비겨 승점 2를 따내 B조 3위를 달리고 있다. 베트남(35위)은 앞선 두 경기에서 득점 없이 일본에 4골, 호주에 8골을 내줘 최하위로 처졌다.

이번 대회에는 월드컵 출전권 5장이 걸려 있다. 조별 2위까지 4강 진출과 함께 월드컵 출전권을 가져간다. 남은 한 장은 조별 3위 팀끼리 치르는 5·6위 결정전 승자가 차지한다. 한국이 조기에 출전권을 따내려면 베트남을 물리치고 같은 시간 호주-일본전 결과를 지켜봐야 한다.

최고의 시나리오는 한국이 승리하고, 호주와 일본 승부가 갈리는 것이다. 호주-일본전 승자가 승점 7, 한국이 승점 5, 호주-일본전 패자가 승점 4가 되면 한국이 조 2위를 확보한다. 호주-일본이 비기면 승점 5로 같아져 복잡해진다. 호주-일본이 0-0 무승부를 거두면 세 팀의 맞대결 승자승-골득실-다득점이 같아진다. 조별리그 전체 골득실, 다득점까지 따지게 되는 상황이 온다. 이러면 한국이 베트남을 5골 차 이상으로 꺾어야 조 2위 확보가 가능하다. 호주-일본이 골을 넣고 비기면 한국은 조 3위로 밀린다.

한국은 베트남과 9차례 맞붙어 모두 이겼다. 2010년 아시안컵 조별리그에선 5-0으로 대승했다.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최종예선에서도 임선주(2골), 이금민(1골), 전가을(1골)의 득점 덕분에 4-0으로 이겼다. 세 선수 모두 이번 대회에서도 뛰고 있다. 다득점 완승을 거둘 수 있을지, 이들의 발끝에 달려 있다.

/연합뉴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