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성바이오로직스 회계처리 위반 해명 오늘 금감원에 출석

2018년 05월 17일(목) 제7면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삼성바이오로직스는 회계처리 논란과 관련해 17일 열리는 금융위원회 감리위원회에 김태한 사장을 비롯한 핵심 임원들이 직접 출석해 회사의 입장을 소명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달 초 금융감독원은 이 회사의 회계처리 위반 사항을 지적했다. 이에 삼성바이오로직스는 2015년 말 삼성바이오에피스를 종속회사에서 관계회사로 회계처리를 변경한 것은 국제회계기준과 다수의 회계법인 의견에 따른 적법한 절차였다고 설명하고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핵심 쟁점에 대해선 이미 많은 자료를 제출한 상태로 17일 감리위원들을 상대로도 정확히 설명하고, 삼성의 바이오사업 현황과 중장기 전망, 바이오산업의 특성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도 준비한다"고 했다.

이 회사는 그러면서 "바이오 의약품 생산은 제품의 품질과 데이터의 신뢰성, 법과 규정의 준수가 생명"이라며 "이번 감리위 출석은 증권선물위원회 의결까지 가는 시작단계로 앞으로 남은 절차에도 최선을 다해 회사의 명예를 회복하고 고객과 투자자의 보호를 위해 성실하게 조사에 임할 것"이라고 했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