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사우디, 카슈끄지 피살 확인

국왕, 왕실 고위관료 등 2명 경질…트럼프 ‘제재’ 첫 언급

2018년 10월 20일(토) 제0면
연합 yonhapnews.co.kr

전세계에 엄청난 파문을 일으킨 사우디아라비아 반체제 언론인 자말 카슈끄지 실종 사건과 관련, 사우디 정부 당국이 카슈끄지가 살해된 사실을 20일(현지시간) 확인했다.

4444.jpg
 사우디 검찰은 카슈끄지가 이스탄불 주재 사우디 총영사관에서 살해됐으며, 이와 관련해 지금까지 자국인 18명을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고 로이터와 뉴욕타임스 등이 사우디 국영 SPA 통신을 인용해 보도했다.

 검찰은 초기조사를 통해 이 같은 사실을 확인하고 수사는 계속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사건 당일 총영사관 안에서 카슈끄지가 만난 용의자들과 대화를 하다가 주먹다짐으로 이어졌고, 결국 사망에 이르게 된 것이라고 검찰은 설명했다.

 검찰 조사 결과에 따라 살만 빈 압둘아지즈 알사우드 사우디 국왕은 왕실 보좌관과 정보기관 고위 관료 등 측근 2명을 경질했다.

 알사우드 국왕은 무함마드 빈살만 왕세자의 고문인 사우드 알-카흐타니와 정보기관 부국장인 아흐메드 알-아시리 장군을 자리에서 물러나도록 했다.

 워싱턴포스트(WP) 등 국내외 매체에 사우디 정권과 왕실을 비판하는 글을 기고해왔던 카슈끄지는 결혼을 위해 필요한 서류를 발급받기 위해 지난 2일 이스탄불에 있는 사우디 총영사관에 들어간 뒤 행방불명됐다.

 이후 무함마드 빈살만 사우디 왕세자가 개입한 암살설이 제기되면서 서방 등 각국에서 진상 규명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잇따랐다.

 특히 카슈끄지가 끔찍하게 살해됐으며, 사우디 정부 고위 인사와 빈살만 왕세자의 측근 등이 암살팀에 포함됐다는 터키 경찰의 조사 내용을 외신 등이 잇따라 인용하면서 파문은 걷잡을 수 없이 커졌다.

 한편 국제사회의 압박 속에서도 사우디 정부를 두둔하는 듯한 발언을 했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사우디 검찰의 발표 몇 시간 전 사우디에 대한 제재를 처음으로 언급했다.

 APTN 등 외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애리조나에서 기자들과 만나 카슈끄지 사건과 관련해 사우디 정부에 대한 제재를 고려할 수 있다며 의회와 논의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그는 ‘사우디에 대한 제재를 고려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그럴 수 있다"고 답했다. 다만 결론을 내기엔 너무 이르다며 "누가 언제, 어디서 무엇을 했는지를 알아낼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트럼프 대통령은 사우디에 대한 어떤 결정이든 의회를 참여시키겠다고 전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