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리서 11일까지 월드 3쿠션 마스터스

2018년 11월 09일(금) 제15면
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구리시와 세계캐롬연맹이 공동 주최하는 ‘2018 구리 월드 3쿠션 마스터스’ 당구대회가 8일 구리시체육관에서 시작돼 11일까지 열린다. 이번 대회는 지난 9월 이후 두 달 만에 개최되는 3쿠션 당구대회다. 매년 세계당구대회를 유치하고 있는 구리시가 ‘3쿠션 마스터스’에 합류하면서 2차 대회를 개최하게 됐다.

1차 대회 결승에서는 ‘사대천왕’ 다니엘 산체스(스페인)가 세미 사이그너(터키)를 1점 차로 따돌리고 초대 챔피언에 오른 바 있다.

이번 대회에는 3쿠션 세계랭킹 20위까지 선수와 와일드카드 4명 등 총 24명의 선수가 출전해 승부를 벌이게 된다. 한국에서는 라볼 당구월드컵 준우승을 차지한 조재호(서울시청), 지난해 당구월드컵 챔피언 김행직(전남)과 허정한(경남), 최성원(부산체육회), 제러미 뷰리(프랑스)의 불참으로 행운의 티켓을 차지한 세계랭킹 21위 강동궁(동양기계) 등 5명이 출전할 예정이다.

대회는 당구 전문 인터넷 방송 코줌, MBC스포츠플러스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