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최윤영, 친언니 생각하며 이겨내는 군생활 … 불안한 마음이지만

2019년 01월 12일(토) 제0면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최윤영, 친언니 생각하며 군생활 이겨내기 … 불안한 마음으로

최윤영이 대위 출신인 언니를 떠올리며 군 생활에 힘을 냈다.

11일 MBC ‘진짜 사나이 300’은 고난이도 훈련들이 진행됐다.

최윤영은 내무실에서 대위 출신의 친언니를 언급했다.
aaa.jpg
▲ 최윤영이 대위 출신인 언니를 떠올리며 군 생활에 힘을 냈다.

최윤영은 조카에게 "이모 잘 할 수 있을까"라며 불안해 했다. 언니는 그런 여동생을 아낌없이 격려했다.

이후에도 최윤영은 사진 속 언니를 한참동안 바라보며 이들 사이 자매애를 짐작케 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