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BIFAN의 ‘화려한 영화 라인업’ 개·폐막작 오늘부터 예매 시작

기름도둑·남산 시인 살인사건 오후 2시부터 홈페이지서 가능 일반·특별 상영작은 13일부터

2019년 06월 11일(화) 제13면
최두환 기자 cdh9799@kihoilbo.co.kr
제23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는 개막작으로 ‘기름도둑’을, 폐막작으로 ‘남산 시인 살인사건’을 상영한다고 10일 밝혔다.

두 편의 개·폐막작은 11일 오후 2시 예매를 개시한다. 개·폐막작 외에 일반 및 특별전 상영작은 13일 오후 2시부터 예매할 수 있다. 예매는 모두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올해 BIFAN은 49개국 286편(장편 168편, 단편 118편)의 흥미로운 장르영화들을 공개한다. 독특한 색깔로 무장한 전 세계의 장르영화 화제작과 ‘매혹 김혜수’를 비롯한 특별전 상영작은 평소 여느 극장에서 쉽게 만나 볼 수 없는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일반상영 티켓 가격은 7천 원이다. 화려한 행사도 함께 즐길 수 있는 개·폐막작 관람권은 1만3천 원, 심야상영작은 1만4천 원에 관람할 수 있다. 심야영화 3편 관람과 함께 기념품도 제공하는 심야패키지는 2만 원이다.

특히 온 가족이 함께 볼만한 작품을 상영하는 ‘패밀리 존’ 섹션은 4천 원으로 가족단위 관람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상영시간표와 티켓 예매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BIFAN 공식 홈페이지(www.bifan.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제23회 BIFAN은 오는 27일부터 7월 7일까지 11일간 부천시 일대에서 관객 및 영화인들과 함께 한다.

부천=최두환 기자 cdh9799@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