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국내 경제구역 최초 평택 포승지구에 ‘산업단지형 행복주택’ 330가구 공급

내달 착공… 연령 관계없이 입주 가능

2019년 07월 10일(수) 제6면
정진욱 기자 panic82@kihoilbo.co.kr
경기도 황해경제자유구역 평택 포승(BIX)지구에 국내 경제자유구역 최초로 대규모 근로자기숙사가 들어선다.

황해경제자유구역청은 평택 포승지구에 산업단지형 경기행복주택을 다음 달 착공한다고 9일 밝혔다.

사업지구 A-2블록(1만352㎡)에 사업비 351억여 원을 들여 지하 1층·지상 18층 2개 동에 16~36㎡형 330가구 규모로 건립되며, 경기도시공사와 민간사업자 대보건설㈜이 함께 시행한다.

산업단지형 행복주택은 주거 기반이 취약한 국가·지방산업단지 인근에 공급되는 공공임대주택으로, 무주택가구 구성원인 도내 산단 근로자라면 연령에 관계없이 입주할 수 있다.

입주 조건은 해당 가구의 월평균 소득이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의 100% 이하여야 하고, 재산은 해당 가구가 보유하고 있는 총자산의 합산기준과 자동차가액이 공고 시점의 일정 금액 이내여야 한다.

산단 근로자(90%), 해당 지역 거주 고령자(10%)를 모집할 예정이다.

황성태 황해청장은 "경기행복주택 공급을 통해 평택 포승지구 산업단지 근로자의 정주 여건이 개선되고, 취약계층에 대한 선택적 주거복지 확충 및 수혜자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국내외 기업들이 다양한 혜택이 있는 평택 포승지구에 관심을 가져 달라"고 요청했다.

정진욱 기자 panic8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