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기부전시회서 그림 재능 나눈 여고생들 격려

이상연 작가, 인천예일고에 ‘장학금’ 개인전서 원목시계 작품 컬래버 인연

2019년 07월 22일(월) 제21면
김재성 기자 jskim@kihoilbo.co.kr
인천예일고등학교는 이상연 작가의 기부전시회에 컬래버 작가로 참여한 4명의 학생(송솔·정채원·김민정·서정민)에게 지난 19일 200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이 장학금은 올 3월 문인화가 봄날 이상연 작가의 세 번째 개인전이었던 ‘인천을 향한 한결같은 마음으로’ 기부전시회에서 작가의 작품을 엽서로 제작·판매해 모은 수익금이다.

인천교육사랑회(인교사모) 대표이기도 한 이상연 작가는 지난해 9월 인교사모 강사들과 함께 교육협력 협약식을 가진 바 있다. 교육기부 일환으로 동아리 학생들과 냅킨아트 수업으로 원목시계 컬래버 작품을 완성해 그 중 4명의 학생이 기부전시회에 함께 참여했다.

김진영 교장은 "교육기부로 진행된 수업에서 학생들이 완성된 작품들을 기부전시회에 기증하고, 그 작품들이 어려운 이웃에게 나눔과 배려로 전달돼 의미가 더욱 크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연계된 기부문화가 교육 현장과 이어지는 계기가 많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재성 기자 jsk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