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지금 의정부는 ‘소울 충만’ 관객들 열기로 후끈

‘블랙뮤직페스티벌’ 개막… 선예매 전석매진

2019년 08월 09일(금) 제13면
김상현 기자 ksh@kihoilbo.co.kr
9∼10일 의정부시청 앞 광장에서 열리는 의정부 블랙뮤직페스티벌(BMF)의 ‘Super Mania’ 선예매 티켓 전석이 매진을 기록하는 등 벌써부터 관심이 뜨겁다.

8일 의정부예술의전당에 따르면 예술감독 타이거JK, 윤미래, 비지, 수퍼비, 그레이, 창모, 우원재 등 국내 최고의 힙합 뮤지션들이 참여하는 BMF의 선예매 티켓이 이달 1일 추가 오픈까지 전석 매진됐다.

이는 올해 힙합뿐만 아니라 R&B, 재즈 등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들이 참여하고 다양한 공간 구성이 기대감을 높이기 때문이다.

메인 무대 외의 서브 무대인 ‘루키 스테이지(Rookie stage)’에서는 의정부 대표 비보이 크루이자 세계랭킹 1위인 퓨전MC의 공연이 펼쳐진다. 아울러 스페셜 스테이지와 힙합, R&B 등 블랙뮤직에 관심 있는 신예 아티스트만을 위한 ‘슈퍼 루키(Super Rookie)’ 무대도 열릴 예정이다. 동네의 일정 구역을 막아 놓고 디제잉, 랩, 노래, 춤을 함께 즐기던 힙합의 파티문화를 재현한 ‘블록 파티(Block Party)’도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최근 의정부예술의전당과 코레일이 철원 DMZ 패키지 투어와 BMF를 결합한 이색 투어상품 ‘평화열차 with BMF’를 출시해 행사의 수준을 높였다.

소홍삼 BMF 총감독은 "이번 축제의 슬로건은 ‘블랙, 세상의 빛을 담다’로 다양한 음악 장르들이 어우러질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노력을 통해 BMF를 국내 대표적 뮤직페스티벌로 성장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의정부=김상현 기자 ks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