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최준희, 건강 안 좋아서 잠시 ‘조용’ … 유튜브로 활동 재개

2019년 02월 12일(화) 제0면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최준희, 건강이 안좋아서 조용했었다 … 활동 재개는 유튜브로

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 양이 근황을 전하며 루프스병을 앓고 있다고 이야기했다.

지난 11일 최준희는 유튜브에 근황을 담은 영상을 게재했다.

a.jpeg
▲ 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 양이 근황을 전하며 루프스병을 앓고 있다고 이야기했다.

최준희는 "저는 "17세 평범한 여고생이고 배우 최진실의 딸 최준희라고 한다"고 자신을소개했다.

그는 "인스타그램으로 채널을 운영할까 말까 고민했는데 이렇게 올리게 됐다. 영상 시작하기에 앞서 소개하는 영상 찍기 위해 카메라를 켰다"고 밝혔다.

또한 최준희는 "최근 두 달 동안 루프스병이라는 병에 걸려서 힘든 시간을 보냈다"며 "난치병이고, 자가면역 질환이다. 아무것도 아닌 거 같아도, 막상 걸리면 사람을 미쳐 돌아버리게 한다. 조금 나아져서 어제(9일) 퇴원했다"고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최준희는 "투병하게 되면 어떤 증상들이 보이냐면 퉁퉁 부어서 걸어다닐 수가 없다. 다리에 물이 차고 휠체어도 타고 다녀야 한다. 몸이 무거워서 다리로 걸어다닐 수가 없더라. 가장 중요한 것은 체중이 일주일인가 2주 만에 10㎏이 늘게 된다"고 근황을 전했다.

기호일보, KIHOILBO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