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만취한 50대, 순찰차 파손하다 적발

2019년 05월 16일(목) 제18면
박종대 기자 pjd@kihoilbo.co.kr
수원중부경찰서는 15일 순찰차를 만취한 상태에서 부순 혐의(공용물건손상)로 A(57)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0시 20분께 수원시 우만동의 한 도로에서 신고를 받고 출동한 순찰차의 앞 유리창과 보닛을 내리치고 운전석 사이드미러를 뒤로 제치는 등 파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현장에 출동한 파출소 경찰관이 술에 취해 인도상에 잠들어 있는 자신을 깨우자 홧김에 이 같은 짓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만취해 일단 가족에게 인계했으며, 조만간 소환해 조사할 계획이다.

장민경 인턴기자

기호일보, KIHOILBO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